11월 26일 저녁 6시부터 광화문 광장에서는 ‘박근혜 대통령 퇴진 촉구 5차 촛불집회’가 진행됐다.

첫눈·한파에도 주최 측 추산 150만 명의 시민들이 광화문 광장과 종로 거리, 시청광장까지 꽉 채웠다. 헌정 사상 단일 시위 역대 최대 규모였다.

수도권 외의 지역에서는 약 40만 명이 촛불집회에 참가했고, 전국에서 약 190만 명이 집회에 나섰다.

촛불집회가 끝나고 시민들은 청와대 앞까지 행진을 이어갔다.

14 01 12 02 13 15 03 04 05 06 07 08 09 10 11

관련 기사

경북 성주 소성리에 사드가 배치된지 1년이 된 25일 오후, 성주 소성리 마을회관과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는 사드배치를 반대하는 성주와 김천 주민과 종교계, 시민사회단체가 함께...

“군대 다녀와도 나이 때문에 피선거권이 없어요” “정당 대표여도 나이 때문에 피선거권이 없어요” 18일, 청년민중당은 헌법재판소에 피선거권 연령제한은 위헌이라는 내용의 헌법소원을...

서울시가 시 본청은 물론 사업소, 자치구, 투자출연기관, 시 업무 관련 민간위탁 사업장에서 일하는 노동자들의 노동권익 보호를 위한 ‘노동조사관’ 제도를 지자체 최초로 19일부터...

Leave a Reply